★ 인터넷 락스피릿 ! -_-+ W W W . M E T A L F O R C E . C O M ★

 

 

 

 

 

 

처음으로~

아바타 꾸미기~

자유게시판~

윈엠프 방송듣기~

도와주세요~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etc. Kor


A (43)  B (36)  C (23)  D (37)  E (14)  F (14)  G (21)  H (23)  I (11)  J (15)  K (18)  L (23)  M (31) 
N (19)  O (11)  P (14)  Q (4)  R (22)  S (53)  T (29)  U (5)  V (21)  W (19)  X (4)  Y (2)  Z (11) 
아티스트 이름에서 전체에서

등록아티스트 : 527명 , 1 / 14 pages  

 General


Oathean

mf_kr_oathean.jpg (12.5 KB)
등록인 : deedee
등록일 : 2003/03/27
조회수 : 233
추천수 : 15 [추천하기]
  • Formed  1993 in Seoul 
  • Years Active  
  • Group Members  
  • Genres  Rock
  • Styles  Melodic Death Metal, Black Metal
  • Tones  Gloomy, Hostile, Bleak, Angst-Ridden, Eerie, Theatrical, Aggressive, Malevolent, Nihilistic, Sad, Ominous, Confrontational, Menacing, Harsh, Suffocating, Tense/Anxious, Paranoid, Angry, Bitter, Cathartic, Cynical/Sarcastic
  • Labels  Indie , Jusin

  Biography




*OATHEAN IS...
협소한 씬, 그리고 온갖 험난한 과정과 계속적으로 뒤바뀌는 음악계의 흐름에도 일체 타협하지 않으며 10년 가까이 자신들만의 음악을 지켜온 이들은 그 존재자체가 국내 데쓰/블랙메틀의 산 증인이라고 할 수 있다.


*MUSIC...
Oathean의 음악은 기본적으로 헤비메틀에 그 뿌리를 두고 있으며 메틀의 서브장르인 블랙/데쓰메틀의 장점들과 한국인의 주 감성인 슬픔을 극대화시킨 처연한 마이너 멜로디의 조합이 특징이다. 매우 감성적이고 공격적인 보컬라인과 탄탄한 트윈기타 시스템, 그리고 격렬한 드러밍과 수려한 음의 키보드 파트, 거기에 국악기의 접목으로 보다 넓은 음악적 포용성과 노련한 작/편곡능력이 더해져 드라마틱한 Oathean만의 음악을 만들어 낸다.


*현 LINE UP...
Kim Do Su (Guitar&Vocal)
Lee Jun Hyurk (Lead Guitar)
Park Yong Hee (Bass)
Goo Hae Ryung (Keyboard)


Oathean Demo 1997
당시에 국내에서 한창 대두되고 있었던 해외의 블랙메틀에 과감히 도전장을 내던진 이들의 첫 출사표인 데모앨범이다. 녹음 상에서 아쉬운 부분이 있지만 잘 다듬어지지 않은 듯한 거친 질감이 오히려 매력으로 다가오며 Oathean의 가능성을 엿볼 수 있는 작품.


아주 커다란 슬픔의 눈(The Eyes Tremendous Sorrow) 1998
국내 최초로 발매된 블랙메틀이라는 수식어를 달고 나온 Oathean의 데뷔앨범으로 프로덕션상과 수록곡들이 일정선 이상을 넘어선 출중한 결과물로 평가되었다. 특히 일본과 외국의 블랙/데쓰 메틀씬에 많이 알려졌으며 일부 팬진과 메거진등에서 좋은 평을 얻기도 했다.


모든 기억이 멈추어 질 때쯤(When All Memories Are Shattered) 2000
밴드 내에 많은 문제들로 어려웠던 때에 제작되었던 4곡이 수록된 미니앨범으로 밴드 자체의 프로듀싱으로 만들어졌다. 전작보다 감성이 풍부해진 보컬라인과 한층 더 진일보해가고 있는 작/편곡능력이 두드러지게 느껴지며 무엇보다 Oathean만의 색깔이 확고히 굳어지는 모습을 발견할 수 있는 작품.


New Album (T. B. A) 2001
무려 3년 간의 긴 시간을 거쳐 2001년 12월 드디어 발매된 이들의 두 번째 정규 앨범. 그동안의 공백기를 충분히 커버하고도 남을 만큼의 양질의 음악과 녹음상태, 그리고 더욱 진일보한 멤버간의 유기적인 플레이와 처절한 슬픔의 분위기는 본 작이 지닌 확실한 매력이다.
이번 앨범은 한권의 시집을 연상케 하는 한정판으로 제작 됐으며 일반 CD케이스가 아닌 DVD케이스로 만들어 졌고, 2002년 12월 중순쯤에 일반 형식으로 재발매 될 예정이다.


OATHEAN BIOGRAPHY
결성= 1993년 당시 Odin
1기 멤버: 김민수(베이스,보컬), 김희태(기타), 김민석(기타), 김동현(드럼)
이듬해 두 기타리스트의 탈퇴로 김민수의 친동생 김도수와 송성환 가입, 얼마 후 김동현 탈퇴, 후임으로 이수형을 새로운 멤버로 영입.


이후 신촌의 클럽 락월드를 기점으로 소규모 지방투어, 대학축제등 활발한 활동. 이 당시에는 Carcass나 Slayer등의 곡을 카피했었으며 데쓰와 스래쉬 메틀을 넘나드는 과도기적인 시기였음.


1996년 = 잠정적 휴지기
팀내의 문제와 여러 가지 경제적인 악조건으로 어쩔 수없이 잠정적인 활동 중단 상태로 돌입하게된다. 그동안 김도수는 국내의 전설적인 블랙메틀밴드인 Kalpa에서 활동하게 되는데 얼마안가 나마와 함께 탈퇴를 하면서 Anguish라는 팀을 새롭게 결성하게 된다.


1997= Odin To OATHEAN
김도수 자신만 제외한 체 모두 다 새로운 멤버들인 이분도(기타), 문종수(베이스) 전 Off, Seed출신이었던 거인 드러머 박재륜을 맞아들이며 다시 활동을 재개한다. 이때부터 김도수가 보컬까지 겸하게 되며 얼마간의 리허설을 거친 후 신촌, 홍대, 압구정등지의 클럽에서 맹렬한 활동을 하며 무려 300여회 가까이 되는 끊임없는 공연 속에서도 데모를 발표한다. 비교적 반응이 좋았던 이 데모에는 이듬해에 발매되는 정규 1집 앨범인 '아주 커다란 슬픔의 눈'에 들어있는 타이틀 곡, 그리고 [차가운 공간], [떨림으로 두려움을 안고], 국악기인 대금이 들어간 독특한 인트로가 실려있다.


1998= 1998년 3월에 대망의 데뷔앨범 작업 착수, 잠정적인 활동 중단. 여름에 앨범을 발매하게되며 이후 크고 작은 규모의 행사공연과 클럽공연을 통해 서서히 인지도를 다져나가며 해외의 전문지(Scream' in norway, Chronicle Of Chaos, Metal Maniacs등)에서도 좋은 평을 받는 괄목할 만한 성장을 하게 된다.


1998= 겨울 아름다운밴드 옴니버스 앨범에 '나를 잃어버린 하늘' 이라는 곡으로 참여하는데 엔지니어의 무지와 독단으로 녹음 곡에 대해 멤버들은 만족하지 못하게 된다. 이때 음악성과 여러 가지 내부의 문제로 인해서 보컬 김도수를 제외한 모든 멤버가 교체가 이루어진다.
리드기타 이분도 -->이준혁, 드러머 허지우 -->박재륜, 베이스 문종수 ---->양진휘


1999= 새로운 멤버들과 호홉을 다져나가며 수많은 라이브 활동을 재개하면서 밴드의 건재함을 다시금 확인시켜 주었다. 이때부터 2집에 실리게 될 곡들을 새로운 멤버들과 함께 작업해 나간다.


2000= 2집에 앞서 미니데모 앨범 When All Memories Are Shattered(모든 기억이 멈추어 질 때쯤)을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굴하지 않고 스스로 녹음, 자주 제작해 발매하면서 국내외 익스트림 메틀씬에서 또 한번의 화재를 불러일으킨다. 본작의 발매 이후, 베이스 양진휘의 군입대로 현 라인업 멤버인 Idea 출신의 박용희가 가입.


2001= 완벽한 사운드와 함께 감성이 풍부한 음악을 만들기 위해 키보드 멤버 영입을 결정, 키보디스트 구혜령을 가입시킨다. 이후 수 차례의 공연으로 키보디스트와의 완벽한 호홉을 다져나가며 팬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얻는다. 6월 6일 단독공연을 통해서 그간 밴드가 집적해온 안정적인 팀웍과 라이브 실력을 검증 받았다. 9월 초부터 들어간 녹음작업을 통해 2001년 12월에 2집 Ten Days In Lachrymation의 한정판을 선행 발매하며 이후 Sad Legend와 함께 일본의 Light's Out 레이블의 초청을 받아 오사카 등지에서의 소규모 투어를 감행하게 되는데 예상외의 호응과 화재를 모으면서 성공적인 공연을 마치고 돌아온다.


2002=현재 Jusin소속밴드들(Holymarsh, Magwi)과 함께 2월 중순부터 Trendkill Extreme Tour를 부산, 광주, 진주, 대구를 거처 3월 9일 서울에서 홀리마쉬, 세드리젼드, 니플하임, 닥썰러지, 일본 부르탈 데스밴드 베이크드 봄 과 함께 Trendkill Extreme Feast를 성황리에 마쳤다, 6월 부산에서 열린 부산국제 락 페스티발 참가하여 한국익스트림의 자존심을 해외 출연팀들과 관계자들에게 각인시킨 자리가 되었다. 현재 중국공연과 일본투어를 기획 준비중이다.
주신...

  Discography

Hit Vote Rev.
199797' Demo4750
1998The Eyes Of Tremendous Sorrow4660
2000When All Memories Are Shattered4140
2001Ten Days In Lachymation5660
2003The Last Despeate 10 Years As Ever3640
2004Fading Away Into The Grave Of Nothingness4450
2004Ten Days In Lachymation (New Version)6460

  User's Comment



[목록보기]







Best Albums


Ten Days In Lachymation (New Version) (2004)


Ten Days In Lachymation (2001)


97' Demo (1997)


The Eyes Of Tremendous Sorrow (1998)


Fading Away Into The Grave Of Nothingness (2004)


When All Memories Are Shattered (2000)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blueruin / -JK-

 

 처음 | 아바타 | 게시판 | WinAmp방송 | About Us | Contact |

 

 Copyright © 2003 MetalForce. All rights reserved.

메탈포스는 Exploere 5.5 이상 버전에 최적화되어 있습니다.  Optimized For Internet Explorer 5.5
1024X768 Good Shot!